김종우의 걷기 명상

걷기는 스트레스를 푸는 정공법이다

걷기는 교감신경-부교감신경의 균형을 맞추는 것

글·사진 김종우 교수  |  편집 홍헌표 기자  2019-01-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이탈리아 친퀴테레로 가는 길.

걷기는 스트레스를 푸는 정공법

“선생님은 스트레스를 어떻게 푸십니까?"

환자에 대한 나의 질문이 아니라, 환자가 나에게 던지는 질문이다. 화병클리닉이 환자에게 스트레스 푸는 방법을 가르쳐 주다 보니 환자들의 가장 궁금한 점도 그것인가 보다.
‘의사는 스트레스를 잘 풀 수 있을 거야. 더구나 화병 전문의라면 화와 스트레스를 푸는 비법이 있지 않을까?’ 환자는 이런 마음으로 스트레스 푸는 법을 묻는다. 마치 특별한 방법이라도 얻어갈 수 있을 거라는 기대를 잔뜩 가지고...
 
“걸으세요!" 나는 이렇게 짧게 대답한다. 잔뜩 기대한 질문에 대한 대답으로는 영 만족스럽지 않다. 그래서 “걷기만 하면 되나요?"라고 환자는 다시 묻는다. “예." 답은 더 짧아졌다. 나는 불만족스러워 하는 환자에게 이렇게 묻는다. “걷는 것 좋아하세요?" 그는 대답을 주저주저한다. 아마도 걷기와 좋아하는 것을 연결하기 어려운 듯하다.

거의 매일 반복하는 사소한 일을 좋아하는지에 대한 물음에 대답하기 어려운 것이다. 마치 “숨 쉬는 것 좋아 하세요"처럼 들리는 것이다. 이 때 나는 강조해서 말한다. “걷는 것이 즐거워서, 즐거운 걷기를 하는 것이 저의 스트레스 푸는 법입니다."


걷지 못해 생기는 우울증

갑작스러운 사고나 질병으로 입원을 하여 걷지 못하게 되면 우울증에 빠지는 경우가 많다. ‘~ 질환 후의 우울증’이 실제 그 질환보다 더 심각한 경우도 있다. ‘교통사고 후의 우울증’, ‘중풍 후의 우울증’ 심지어 ‘허리 수술 후의 우울증’ 등으로 인한 행동의 제약, 특히 걷지 못해서 생기는 질병의 후유증이다. 정작 그 병은 다 나았는데 우울증은 고스란히 남는 경우도 있다. 그동안 걷지 못했던 이유가 가장 크다.

걷는다는 것이 숨 쉬는 것 만큼 쉬운 일이기 때문에, 그리고 거의 매일 반복적으로 하는 행위이기 때문에 그 가치는 더욱 폄하되고 있다. 그러나 숨을 쉬지 못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걷지 못한다는 것이 동물(動物)인 인간에게는 치명적이다. 그래서 누구나 쉽게 생각하는 ‘숨쉬기 운동’ 만큼이나 ‘걷기’는 건강을 지키는 첫 번째 스텝이다. 바로 첫 걸음이다. 조금 과장되게 말하자면 숨 쉬는 운동의 정수가 명상이고, 걷기 역시 명상에 접목할 수 있는 최고의 방법이 된다.   

“선생님은 스트레스를 어떻게 푸십니까?"라는 질문에 조금 더 자세하게 설명을 해본다. 바로 “스트레스가 있는 날은 작정하고 걷습니다."
 
스트레스는 인체의 리듬을 깨지게 한다. 균형이 깨어지게 하는 것이다. 흔히 스트레스를 받으면 교감신경이 흥분을 하게 된다고 설명한다. 교감신경은 즉각적으로 전신에 퍼져있는 호르몬과 혈관, 그리고 신경계에 영향을 주어 온 몸을 긴장시킨다.
그런 과정을 통해 스트레스에 싸울 수 있는 몸과 마음을 만든다. 이 긴장된 상태에서는 몸과 마음이 도리어 과도하게 건강해져 있다. 누구와도 싸울 준비가 되어 있는 상태이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이 상태를 지속할 수는 없다. 결국 이를 안정시키기 위해 부교감신경도 작동을 하게 되고 교감신경, 부교감신경 간의 부조화가 이리 저리 반응하면서 인체는 불균형의 상태에 빠져들게 된다.


걷기는 교감신경-부교감신경의 균형을 맞추는 것   

걷기는 균형을 맞춰가는 작업이다. 조금은 시간을 내어 걷기를 관찰해 보자. 3분간 만이라도 관찰해 보는 것으로 걷기 명상은 시작된다. 한 발을 떼는 순간 불균형이 밀려온다. 그렇게 서 있으려고 하면 바둥대고 바로 다른 발을 땅에 내려놓는다.
짧은 순간 균형이 찾아왔다가 또 반대편 발을 들으면서 균형이 깨어진다. 그리고 불균형 - 균형 - 불균형 - 균형이 이어지고….
그러나 계속 걷다보면 어느새 균형이 딱 맞게 걷고 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걷는 행위를 관찰했다면, 이제는 걸으면서 스트레스와 관련이 있는 ‘문제’를 떠올려 본다. 이 생각, 저 생각이 걸으면서 좌충우돌을 하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답으로 이어지는 것을 역시 경험할 수 있다.
마치 ‘화두’를 하나 던지고 오랜 사색을 하는 것처럼, 결과는 해답을 얻는 것이다. ‘정반합(正反合)’, ‘음양교합(陰陽交合)’의 과정이다. 우리가 아는 철학자들, 대표적으로 니체와 루소는 걷기 예찬론자다. 루소는 고백론에서 “나는 걸을 때만 명상에 잠길 수 있다"고 말했고 니체는 우상의 황혼에서 “걷기를 통해 나오는 생각만이 어떤 가치를 지닌다"라고 전하고 있다.

걷기는 스트레스를 푸는 정공법이다. 스트레스가 주는 핵심적 문제를 몸의 활동인 ‘걷기’와 정신의 운동인 ‘사색’을 통해 풀어가는 과정이기 때문이다. 나는 스트레스가 쌓인 날이면 일단 걷는다. 걷기 시작하면서 몸의 균형이 잡히고 있다고 느낀다면, 이어 자신의 문제를 툭 ‘화두’로 던진다. 그리고 걷는 것을 계속하면서 답을 얻게 된다.


만약 답을 얻지 못했다면?

걷기를 통해 최소한 몸의 균형과 건강을 얻게 된다. 답을 얻을 수 있는 기초는 마련한 것이다. 그래서 나는 스트레스에 쌓인 날,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일단은 작정하고 걷는다.  <계속>

 

김종우.jpg

12이미지 힐링 : 상상만으로도 심신이 변화 뇌는 상상하는 대로 움직여... 긍정 이미지가 좋은 결과 낸다
11한국형 MBSR(마음챙김 스트레스 감소) 프로그램 걷기와 '사랑한다' 읊조리기도 마음챙김 명상
10한국형 MBSR 프로그램 - 보디 스캔 발가락부터 머리까지 신체 감각과 변화를 알아차린다
9지금 여기서 일어나는 경험을 그저 바라본다-마음챙김 명상 보디 스캔, 하타요가, 건포도 먹기 명상 등 다양
8만트라 명상 실습 - 마음에 평화를 가져오는 집중명상 호흡에 집중하면서 '평화' 같은 구절을 읊조린다
신경과민2 심호흡과 함께 부드러운 동작으로 이완하기
신경과민 1 강한 움직임으로 몸의 큰 근육 사용하기
만성피로 2 복부를 부드럽게 압박하고 늘이기
만성피로 1 의자에 앉아서 하는 동작ㆍ만트라 소리 내기
만성우울증 3 누워서 온몸 이완 후 호흡 고르기
18‘우울 사회’로 변해가는 이유 물질적 풍요를 이루자 심적 공허함이 찾아오다
173개월만에 병원 치료를 마치다 여럿이 어울려 싱그러운 햇볕 속에서 운동하고 떠들다보니…
16뇌는 생각하는 대로 작동한다 행복은 ‘긍정하기’ 훈련-습관을 통해 이뤄진다
1524시간 ‘긍정’ 관리체계 가동하다 좋은 글 외우고 ‘오늘 좋은 일’ 떠올리고...
14친구 말 한마디에도 무너져 버리다 우울증 치유, 심리적 추락을 극복하라
17스트레스에 반응하는 심신 메카니즘 명상을 통해 회피하지 않고 '대응하는' 힘 기르기
18마음챙김을 통한 스트레스 대응법 행동을 멈추고 심호흡하고 몸감각을 느껴라!
16마음챙김의 핵심 '정좌명상' 실습 신체감각, 호흡, 감정에 집중하다보면 느껴지는 활력
15멘탈 갑ㆍ인간성 갑 'E형 성격' 만들기 9분 명상으로 스트레스 잘 받는 성격 바꾼다
14MBSR 창시자 존 카밧진이 제안하는 요가명상법 호흡과 마음에 집중하게 해주는 16가지 동작
강신장의 '5분 古典' 노인과 바다 
음식을 먹는 행위, 그 자체도 수행 천천히, 씹는 놈을 만날 때까지, 천천히
한순간 타오르기 위해 인생은 존재한다 불타는 열정을 모르고서 어찌 인생을 산다고 할 수 있을까
생을 온통 지배하는 한순간이 당신에게는 언제였나? 사랑, 평생의 무의식을 지배한다
언제까지 ‘나’를 죽게 할 건가요? 나는 소우주, 그 무의식의 노래를 듣기까지
추억, 그리고 외로움 
고달플 때마다 나는 추억 적금으로 위기를 넘긴다 
걷노라면 마음은 비워지고 단순해졌다 
아픔과 고통이 섞일 때 인생이 행복해진다 
행복한 사람은 떠나지 않는다 
찢어진 청바지를 입은 어느 조카 며느리의 세배 
아버지의 빈 자리가 허전한 설날 고향집 
우리 아이도 '스카이 캐슬'에서 고통받는 건 아닐까 
당신의 행복 수명은 몇 세인가요? 기대 수명과 행복 수명의 차이 8년, 어떻게 해야 줄일 수 있을까
꿈이 있어 행복하고, 꿈은 이뤄진다 
나쁜 자세 바로잡기 ⑧ 하루 종일 하이힐 신기
나쁜 자세 바로잡기 ⑦ 다리 꼬고 앉기
나쁜 자세 바로잡기 ⑥ 팔짱 끼고 서 있기
나쁜 자세 바로잡기 ⑤ 고개 숙이고 스마트폰 사용하기
나쁜 자세 바로잡기 ④ 뒷주머니에 휴대폰 꽂기
4우연 
3조리사에서 소시민 이수부로...또 가정으로 
2맨 마지막 날의 선물 
1군밤 
내가 새벽 산책을 가장 좋아 하는 이유 명상에서 얻는 경험, 환희의 순간을 느낀다
걷기는 스트레스를 푸는 정공법이다 걷기는 교감신경-부교감신경의 균형을 맞추는 것
2웅경공 - 깊은 호흡과 유연한 허리 하체를 튼튼히 하고 내장(內臟)에 활력을
1태극권은 청나라 황실의 몸맘건강 수련법 기혈 순환-신진대사 촉진, 마음수련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