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닷컴

6개월간 당신 건강 상태 알려주는 손톱

다음 5가지 나타나면 요주의!

김혜인 기자  2020-06-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손톱을 보면 그 사람이 얼마나 단정한지, 세세한 부분까지 신경 쓰는지와 패션 감각이 있는지 알 수 있다. 하지만 의학적 견지에서 손톱은 최근 6개월 간 당신의 건강 상태를 알려주는 지표다. 

손톱은 피부의 일부다. 피부의 각질층과 마찬가지로 손톱은 케라틴이라는 단백질로 구성되어 있다. 따라서 손톱을 통해 건강 상태는 물론 피부질환을 비롯한 다양한 질환을 알아 낼 수도 있다. 미국의 건강, 의료 매체 ‘프리벤션닷컴’이 손톱이 알려주는 당신의 건강 상태 5가지를 소개했다.


◆흰 반점이 생겼을 때

thsgmls.JPG

손톱은 상처가 나면 흰색 반점을 보이기도 한다. 뭔가에 부딪쳐 생긴 외상이거나 손톱 바닥의 혈관 변화로 하얗게 보일 수 있다. 그러나 손톱이 자라면서 사라지지 않으면 무좀균 감염일 수 있음으로 피부과 전문의의 진단을 받아야 한다.


◆잘 부러지거나 갈라질 때

rkffkwls.JPG

손톱을 깎지도 않았는데 끝부분이 갈라지거나 부러지는 경우가 있다. 이런 증상은 노화와 관련이 있는 경우가 많다. 특히 여성에게 많고 나이가 들수록 부스러지기 쉽다. 

매니큐어나 아크릴산, 젤을 너무 많이 발라 이런 현상이 일어날 수도 있다. 몇 주 쉬면서 손톱 크림을 발라 수분을 공급해야 한다.



shfksths.JPG

◆색깔이 노랄 때

손톱 무좀이나 건선 혹은 담배 얼룩이 원인일 수 있다. 단순한 얼룩이라면 틀니 세척제에 담군 다음 씻어내면 되지만 무좀이나 건선이라면 병원을 찾아야 한다.

 


◆검은색 세로 줄무늬가 있을 때

thsxhqwnfd.JPG

피부가 검은 사람들 가운데 이런 유색의 세로 줄무늬가 잘 나타난다. 이는 손톱 바닥에 생긴 양성의 검은 점이다. 그러나 새롭게 변화된 줄무늬가 생기면 피부암으로 발전할 수 있는 악성 흑색종인지 진단을 받아야 한다. 

악성 흑생종은 멜라닌 색소를 만들어 내는 멜라닌 세포의 악성화로 생기는 피부암이기에 하루 빨리 병원에 가서 진단을 받아야 한다.


◆가로로 파인 곳이 있을 때

vkdlsths.JPG

손톱은 연약한 부위로 작은 충격에도 상처를 입을 수 있다. 파이는 흉은 연약한 손톱이 자동차 문에 끼는 외상으로도 생길 수 있다. 

그러나 혹시 ‘보우 선(Beau’s line)‘일 경우 당뇨병이나 순환기 질환이나 폐렴이나 볼거리 같은 열병과 관련 있을 수 있다. 이는 심장 동맥 폐색으로 이어질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더보기

진행중인 시리즈 more

함영준의 마음 디톡스
인생 2막 잘살기
김휘열의 우리동네 주치의
약국에서 온 편지
김혜인의 놀멍쉬멍
윤종모 주교의 명상 칼럼
김소원의 나를 찾아줘
김은미의 라이프코칭
신기한 음식사전
오십즈음에